가입인사와 수다는 이곳에 적어 주십시오.

 Login   

천재소녀 
신기함.
중간 중간 많이 까먹는 편이지만 일기를 메모형식으로 적는 편입니다. 그런데 작년 걸 보니깐 신기한게 많네요. 예를 들어 2004년 4월 24일에 삼겹살을 구어먹었는데 올해 4월 24일에도 고기를 먹었다던가 요즘에 하는 고민을 작년에도 똑같이 되풀이 하던가 말입니다. 원래 먹는 걸 좋아해서 먹는것은 매일 매일 기입하는 편이여서인지 재미 있네요. 작년 오늘은 닭죽을 먹었더군요;;; 이렇게 거의 매일 매일을 적다보니깐 안 적으면 하루를 잃어버린 느낌이 들어서 불안해 지다가도 몇일 안쓰면 깜빡이 되고, 확실히 일기 장에 빈 공간을 보면 도무지 생각이 나질 않아 답답합니다. 도둑이라도 맞은것 마냥 말이죠;;;;
그러고 보면 인생이란 늘 반복 되는 것 같군요. 심지어 식단까지도;;



  Ksang 그 시기가 되면 그 음식이 땡긴다던가.. 뭐 그런? ^^; 갑자기 이 밤중에 삽겹살이 땡기네요;; 2005/04/29  
 List 



no subject name date read
2016  이를테면 가입인사. [3]  아파테이아   2005/04/28  960
 신기함. [1]  천재소녀   2005/04/27  911
2014  몬토 컴백 신고합니다 >_< [3]  몬토   2005/04/27  1282
2013  가입인사드려요^^ [3]  sisley   2005/04/22  933
2012  가입인사 드립니다!! [3]  가을풍차   2005/04/21  944
2011  마유&선생님 지금까지의 이야기 & 다음 편 예고!! [4]  유시스   2005/04/19  1427
2010  가입인사드려요~ [3]     2005/04/17  1214
2009  봄 타나 봅니다. [5]     2005/04/12  836
2008  다시 오게되어 기쁩니다. [2]  eva   2005/04/10  852
2007  간만입니다^^  카이젤   2005/04/10  941
2006  가입인사랍니다. [1]     2005/04/08  912
2005  짝사랑이 드디어... [3]  유시스   2005/04/07  1204
2004  저 지금 울고있습니까? [3]  cyni   2005/04/05  1007
2003  르노와르 그림 보고 왔어요! [3]  천재소녀   2005/04/03  1404
2002  간만에 서울 나들이를 하려고 합니다! [1]  천재소녀   2005/03/28  1133
 List 
[1][2][3][4][5][6][7][8][9] 10 ..[144] [NEXT]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신의키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