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구의 핵을 뚫고 반대편으로 나갈 때까지.

 Login   

천재소녀 
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!
음력으로는 1월 2일이지만 양력으론 벌써 10일 뒤면 3월. 시간이 정말 무서울정도로 빠르게 흘러가네요ㅠㅠ 1월,2월 정신없이 흘러가느라 계획도 못세웠는데...

이제 정말로 정신을 단단히 부여잡고 살아야겠어요. 계획도 늦었지만 세워보고-

바빌론 식구 여러분 모두 2015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원하는 일 모두 이루어지실꺼에요!!!



  kuroasa 벌써, 3월이네요... 2015라는 숫자가 이제는 익숙해졌고..
설 명절은 잘 보내셨나요, 천재소녀님?
정말 시간이 무섭게 흘러갑니다. 이젠 정말 죽음을 향해가고 있다는 것이 살갑게 느껴지는...(ㅠ_ㅠ 아직 그렇게 많은 나이도 아닌데 말이지요;;)
전 봄에 좀 큰 일을 앞두고 있어서 벌써부터 준비중이에요.
소녀님도 계획 세워서 차근차근 밟아보세요~
참 무엇보다도 건강이 제일입니다!^^
2015/03/01  
  천재소녀 쿠로님도 준비 중이신 일 잘 되시길 바랄께요. 분명 잘 되실꺼에요. 2015/03/04  
  하리 두 분 늦어도 한~~참 늦었지마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올해도 건강하세요~~^^ 2015/03/19  
  케로 오옷!!! 하리님과 제가 정말 오랜만에 거의 동시간 로긴상태였어요!!!(아... 작은 것에도 기뻐하며;;)
다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(아니 벌써 3월이라는 게 믿어지지가;;),
쿠로엉아도 계획하신 일 잘되길 바라겠습니다. ^^
봄이면 정말 머지 않았네요. 꼭 자랑해주세요. ^^
2015/03/19  
  하리 우얼~ 동시 접속이었어요?
이런 일도 있네... ㅎㅎㅎㅎㅎ 또 다시 동시 접속을 노려보아요~~
2015/03/28  
 List   Reply 



no subject name date read
2399  공지 아닌 공지입니다. 꼭 읽어 주십시오. [15]  하리   2003/07/23  3125
2398  호치민..마지막 밤...오토바이 날치기 당했습니다ㅜㅜ [2]  천재소녀   2017/08/29  157
2397  새삼 제 자신의 속좁음과 편협함을 느끼네요ㅠㅠ [1]  천재소녀   2017/05/16  173
2396  이태원에 작업실 오픈했습니다. [4]  하리   2016/07/03  326
2395  제가 나이든게 확실해요 [2]  케로   2015/12/16  581
2394  지치네요... [5]  하리   2015/03/19  684
 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! [5]  천재소녀   2015/02/20  586
2392  2015년이 되었습니다. [3]  케로   2015/01/05  680
2391  Merry Christmas~~~!!!! [4]  하리   2014/12/24  592
2390  다쳤었습니다...ㅋ [5]  하리   2014/08/15  820
2389  늙다리 신입 사원의 푸념.. [2]  하리   2014/02/22  777
2388  그냥.. 지지난 주말과 지난 주말을 보내고서 삽질.. [6]  하리   2013/12/30  846
2387    [re] 쿠로님의 댓글에 달아서... [2]  하리   2014/01/28  888
2386  오랜만에 생각나서 왔는데.. [2]  히즈   2013/11/10  816
2385  가는 날이 장날이다...ㅜㅜ [2]  하리   2013/10/02  994
 List 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160] [NEXT]
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신의키스